아듀 2012..국산 SW업체들로부터 희망을 읽다 취재...뒷이야기2012-12-31 18:41:58

<국산 전문중소SW업체들이 올 한해 활발한 활약을 펼친가운데, 송년회 자리를 가졌습니다>

올해 국내 SW업계를 취재하면서 가장 인상 깊었던 건 국산 SW업체들의 활약이었습니다.

처음 SW업계 취재를 맡았을때는 수 없이 많은 글로벌 SW 업체에 당황하기도 했습니다.

우리나라 SW업계가 이들 외국계 기업들에 의해 이뤄지는 리그인가 생각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1년간 취재하면서 국내 SW업체들의 저력과 희망을 읽을 수 있었습니다.

모든 업체들의 이름을 나열할 순 없지만 올 한해 이들 국내 SW업체들의 자부심과 노력, 열정 등을 현장에서 보면서

우리나라 SW 미래가 밝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물론 아직 글로벌 업체들에 비해 실력이 다소 떨어질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실력을 쌓기 위해 노력하는 열정과 함께 협력하는 모습은 때론 취재현장에 있음이 감사할정도였습니다.

올해 다사다난했고, 힘든 업체들도 많았습니다.

그래도 그 열정 잃지 않고, 2013년도 더욱 비상하는 국내 SW업계가 됐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SW업계 최고 복지 회사로 떠오른 '제니퍼소프트'..   
국내 빅데이터 관련 일자리 5년 후 52만개 생길듯   
Copyright ⓒ 푸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