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트라보고서]오스트리아, 창업하기 좋은 나라 스타트업 이야기2015-10-29 19:45:13
강순희 MINA TRADE 대표가 코트라에 기고한 글에 따르면, 오스트리아가 최근 우수한 스타트업과 성공 사례를 다수 배출하고 있다고 합니다. 

특히 수도 빈은 비즈니스에 좋은 입지조건으로 오스트리아뿐 아니라 외국의 예비 창업가들에게도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하는데요. 

오스트리아 스타트업 업체들은 정보기술(IT)과 미디어, 생활 과학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고 합니다. 

아래 표에 나와있는 업체들이 대표적인 스타트업 사례고 꼽힌다고 하는데요 

업체(애플리케이션)명

내용

Shpock

벼룩시장 앱

Durchblicker

가격 비교 플랫폼

Wikifolio

사회적 투자와 거래 플랫폼

Indoo.rs

실내(Indoor) 내비게이션

Zoomsquare

부동산 검색 엔진

mySugar

당뇨 관리 앱

kochabo.at

음식 주문 및 배달 서비스 앱

Diagnosia

의사들을 위한 의약품 검색 엔진

 



설립한 지 얼마되지 업체중에도 기업가치가 100만 유로를 넘는 업체들이 다수 존재한다고 합니다. 

오스트리아 스타트업의 주요 성공 요인으로는 기술력과 혁신적인 아이디어 외에도 초기 단계에서 성공적인 투자자금 유치를 꼽을 수 있다고 합니다. 

이들 투자의 특징은 어느정도 스타트업 사업이 안정 궤도에 들어서면 초기 단계의 엔젤 투자자들이 투자자금을 회수하고, 동종 업계의 대형 업체들이 대형 투자를 진행해 전략적으로 지분에 참여하는 경우가 많다는 점이라고 합니다. 

아래 표에 나온 업체들이 이렇게 대형 업체에 인수당하거나 지분을 유치하는 대표 사례라고 합니다. 

표는 코트라에서 정리했습니다.
 

업체명

내용

Runtastic

2009년 오버외스터라이히주 응용과학대 4명의 학생들이 설립한 업체로, 모바일 피트니스 앱 개발 및 서비스 업체임. 현재 이 앱은 누적 다운로드 수 1억4000만 회, 등록고객 수 7000만 명을 넘는 등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으며, 한국어를 비롯한 세계 16개국 언어로 서비스되며 해당 시장의 선두주자로 인정받고 있음. 2013년 독일의 대형 미디어 그룹인 악셀 스프링어(Axel Springer)가 50.1%의 지분을 인수했으며, 2015년 8월 5일 글로벌 스포츠용품 업체인 아디다스가 지분 100%를 총 인수금액 2억2000만 유로에 인수함으로써 가장 대표적인 스타트업 성공 사례로 꼽히고 있음.

Bwin

1997년 12명의 직원으로 설립된 업체로, 현재 3100명의 직원으로 연 7억6000만 달러의 매출을 올리는 최대 온라인 게임 제작 업체로 성장

Jajah

2005년 설립된 웹 기반 전화서비스 제공 업체로, 2009년 스페인 업체인 텔레포니카(Telefonica)에 1억4500만 유로에 인수됨.

Paysafecard

2000년 설립된 업체로, 최초로 은행법 승인을 받은 온라인 결제 방법을 도입해 현재 유럽 시장의 선두업체로 자리매김

UBIMET

2004년 2인 기업으로 설립된 기상예보 서비스 업체로, 관련 분야에서 유럽 내 가장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업체로 평가받고 있음. 2012년 세계적 에너지 음료 업체인 레드불(Red Bull)이 지분 참여

AFFiRiS

2003년 설립된 생명공학 관련 스타트업으로, 알츠하이머와 파키슨 병, 당뇨병 백신을 개발했으며 2012년 세계 최초로 파킨슨 병 백신에 대한 임상실험을 도입했음.

 


보메트릭-호튼웍스, 파트너십 통해 기업용 하둡 환경에 최적화된 데이터 보안 솔루션 제공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보고서>버즈피드, 콰르츠 등 뉴미디어 업체 세력 확장   
Copyright ⓒ 푸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