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도비, 미국 블랙 프라이데이 시즌 유통업체 웹사이트 모바일 트래픽 46%에 달해 소프트웨어 이야기2015-11-30 01:39:20
어도비(http://www.adobe.com/kr)는 미국 연휴 기간 동안 온라인 쇼핑에 대해 분석한 ‘2015 디지털 인덱스 온라인 쇼핑’(2015 Digital Index Online Shopping)의 첫번째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조사에 따르면, 11월 1일부터 24일까지 약 270억 달러(USD)의 온라인 거래가 이루어졌으며, 이는 지난 해 대비 8.5% 증가한 수치입니다.
모바일 기기의 대세 역시 이어지고 있는 추세로, 이 기간 동안 유통업체 웹사이트 방문 트래픽의 46%가 모바일 기기를 통해 이뤄지는 한편 모바일을 통한 온라인 매출은 63억 2천만달러로 온라인 전체 매출의 24%를 차지했습니다. 

현재까지 가장 많이 판매된 상품에는 삼성과 LG TV, 아이패드 미니, 다이슨 진공 청소기, 델 인스피론 컴퓨터 등이 있으며 이 중 일부는 큰 폭의 할인이 있었다. 아마존은 블랙프라이데이 관련 소셜 멘션만 전 세계 10만 건 이상을 이끌어 냈으며, 이는 미국 유통업체 중 가장 많은 수치입니다. 

어도비 디지털 인덱스 수석 애널리스트 타마라 가프니(Tamara Gaffney)는 “현재 할인폭은 평균 21% 정도이며, 지난 해 대비 5~10% 정도 많은 품절 사태가 이미 일어났다”며, “인기 있는 선물 아이템을 사수하려면 구입을 서둘러야 할 것입니다. Xbox One과 삼성 기어 VR, 스타워즈 카일로 렌, 고프로 히어로3(the GoPro HERO3)처럼 가장 잘 팔리는 제품들은 이미 재고가 많이 남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어도비의 최신 조사 결과는 4500개의 리테일 사이트에서 집계된 17억 건 이상의 익명의 방문 데이터를 기초로 했습니다.
어도비의 온라인 쇼핑 보고서는 미국 상위 100개 유통업체에서 발생하는 모든 온라인 거래 중 80%를 측정한 결과로 업계 내 가장 포괄적인 데이터 분석을 제공합니다. 

미국 상위 500개 유통업체를 통한 온라인 매출 10달러 중 7달러 50센트가 어도비 마케팅 클라우드를 통해 처리됩니다. 
소셜 미디어 결과는 블로그, 구글+, 레딧, 트위터, 데일리모션, 플리커, 인스타그램, 텀블러, 포스퀘어, 유튜브, 워드프레스 등에서 집계된 1억 건 이상의 소셜 멘션을 분석한 것입니다. 어도비는 이처럼 독보적인 위치에서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분석해 인구 기반의 정확한 총 온라인 판매액, 가격, 상품 재고 추이 등의 유통 현황을 제공합니다.
화웨이와 윈드리버, NFV 통합 테스트 완료해 NFV 에코시스템 강화   
보메트릭-호튼웍스, 파트너십 통해 기업용 하둡 환경에 최적화된 데이터 보안 솔루션 제공   
Copyright ⓒ 푸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