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페리아 아크와 함께한 일요일 모바일 생각2011-05-02 02:33:04
일요일 늦게 기사를 마감하고 간단히 종로로 출사를 다녀왔습니다.
 

집근처의 모 학교입니다. 황사가 심해서인지 사진도 흐리게 나오는군요. 이때는 오후6시 그래도 야간 사진에 강하다는 소니의 엑스모어 기술에 기대를 걸기로 했습니다. 


종로에 도착하니 색색의 등이 켜져 있는 청계천입니다. 밝은 색이 가미되니 사진이 확 살아나는군요.


아크에 반셔터 기능이 지원된다는 걸 처음 알고 찍은 사진. 연등에 초점을 맞춰봤는데, 구도는 그렇다치고 화질이 점점 좋아지고 있습니다.


날이 어둑해졌을 때인데, 화단의 꽃을 찍어 봤습니다. 상당히 밝으면서도 어색하지 않게 나오네요.


역시 붉은 계열에 강한 모습.


닭도리탕입니다. 맛있겠죠?
 

이 사진도 저녁 식사 후 찍은 거랍니다. 종로의 바닥에는 이런 그림들이 그려져 있더군요.
전혀 밤에 찍었단 티가 안나죠?

엑스페리아 아크의 카메라는 빛이 부족한 실내나 야간에, 사진 전문가가 아닌 제 눈으로 보기엔 전혀 어색하지않은 우수한 사진을 만들어 줍니다.
800만 화소와 엑스모어 기술은 이제 똑딱이를 진정으로 대체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지난번 소니 회장이 실수로 아이폰5에는 소니의 카메라가 들어간다고 말해버린 일이 있었는데.. 아이폰5의 카메라 마저 기대하게 만드는 소니에릭슨의 멋진 카메라였습니다. 
 
월터모스버그의 옵티머스패드 리뷰   
KT 아이패드2 출시행사장에서 본 샌드아트 공연   
Copyright ⓒ 지성. All rights reserved.